국제

트럼프 슬럼프
트럼프 슬럼프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의 재선을 원하는 여론이 40% 이하로 떨어지고, 집권당 지지율이 낮아지는 등 트럼프 정권의 입지가 내려앉… 2018-11-16
러 쿠릴섬 작전 바꾼 아베 “4개 아닌 2개 우선 반환을”
러 쿠릴섬 작전 바꾼 아베 “4개 아닌 2개 우선 반환을”
일본과 러시아 간 오랜 갈등의 중심에 있는 ‘쿠릴열도 4개 섬’(일본명 북방영토) 영유권 분쟁에서 일본 정부가 러시아에 2개 섬… 2018-11-16
그린스펀, 트럼프에 일갈 “美인플레 신호… 관세부과는 미친 짓”
그린스펀, 트럼프에 일갈 “美인플레 신호… 관세부과는 미친 짓”
“기업 구인난에 생산성 성장 없어” 진단 파월 의장 “美경제 행복…세계 성장 둔화”앨런 그린스펀 전 미국 연방준비제도이사회… 2018-11-16
美국경 도착한 캐러밴 선발대
美국경 도착한 캐러밴 선발대
중미 출신의 이민자 행렬(캐러밴) 선발대 350여명이 지난달 12일 온두라스에서 출발한 지 한 달여 만인 14일(현지시간) 3600여㎞… 2018-11-16
앤디 김, 하원 확정…영 김은 막판 접전
지난 6일(현지시간) 열린 미국 중간선거에서 한인 2세 앤디 김(36·뉴저지주 3선거구) 민주당 후보가 연방 하원의원으로 당선을 14일 확정 지었다. 김창준(공화당) 전 하원의원 이후 20년 만이며 민… 2018-11-16
브렉시트 내각 지지 받은 메이… 의회 싸움 이제 시작
브렉시트 내각 지지 받은 메이… 의회 싸움 이제 시작
이르면 이달 서명…새달부터 비준 절차부결 땐 조기총선·제2 국민투표 가능성영국과 유럽연합(EU)이 14일(현지시간) 브렉시트(영… 2018-11-16
“故 이태석 신부는 세계의 영웅” 남수단 교과서에 수록
“故 이태석 신부는 세계의 영웅” 남수단 교과서에 수록
아프리카 남수단에서 봉사활동을 하다 선종한 고(故) 이태석 신부의 삶이 내년부터 현지 교과서를 통해 전해진다.15일(현지시간)… 2018-11-16
오토바이 타고 가는 개들의 ‘놀라운 균형감’
오토바이 타고 가는 개들의 ‘놀라운 균형감’
오토바이를 타고 가는 세 마리 개들의 놀라운 균형감이 화제다. 지난 11월 7일(현지시각) 필리핀 루손(Luzon)섬 서남부의 항구도… 2018-11-15
1급 강간혐의 징둥 류창둥 회장 실종? 미국 대학은 쉬쉬
1급 강간혐의 징둥 류창둥 회장 실종? 미국 대학은 쉬쉬
지난 8월 미국에서 1급 강간혐의로 체포됐다 풀려난 중국 2위 온라인 쇼핑업체 징둥의 류창둥(45) 회장이 두문불출해 신변이상설… 2018-11-15
마리 앙투아네트 다이아몬드 진주 펜던트 412억원에 낙찰
마리 앙투아네트 다이아몬드 진주 펜던트 412억원에 낙찰
프랑스 혁명의 소용돌이 속에서 최후를 맞은 마리 앙투아네트의 진주 다이아몬드 펜던트가 14일(현지시간) 스위스 제네바에서 열… 2018-11-15
‘무술의 달인’ 칼든 강도 제압하는 상점 주인
‘무술의 달인’ 칼든 강도 제압하는 상점 주인
칼 들고 자신을 위협하던 강도를 제압하는 상점 주인의 용맹스런 모습이 화제다. 지난 25일(현지시각) 중국 광둥성 중남부에 위치… 2018-11-15
日연구팀 “간접흡연 방지 3년만에 심근경색 등 10% 이상 감소”
日연구팀 “간접흡연 방지 3년만에 심근경색 등 10% 이상 감소”
일본 효고현에서 2013년부터 간접흡연 방지 조례를 실시한 이후 중심도시인 고베시에서 급성심근경색 등 환자가 이전에 비해 10%… 2018-11-15
비트코인 6000선 무너지며 연중 최저치로 곤두박질, 왜?
비트코인 6000선 무너지며 연중 최저치로 곤두박질, 왜?
비트코인의 가격이 심리적 마지노선으로 여겨지던 6000달러 선이 붕괴되며 연중 최저치를 기록했다. 비트코인 가격이 6000달러 선… 2018-11-15
美 의회 상원, 공화당 매코널 VS 민주당 척 슈머 대표 체제 유지
11·6 미 중간선거 이후 미 의회의 권력구도 개편이 급물살을 타고 있지만, 공화·민주 양당의 상원 원내대표는 그대로 유지될 전망이다. 하지만 다수당 유지에 실패한 공화당은 하원 원내대표에 정… 2018-11-15
美 의회 상원, 공화당 매코널 VS 민주당 척 슈머 대표 체제 유지
11·6 미 중간선거 이후 미 의회의 권력구도 개편이 급물살을 타고 있지만, 공화·민주 양당의 상원 원내대표는 그대로 유지될 전망이다. 하지만 다수당 유지에 실패한 공화당은 하원 원내대표에 정… 2018-11-15
브라질 대통령 당선인 쿠바 단교 시사에 쿠바 파견 의사 철수
브라질 대통령 당선인 쿠바 단교 시사에 쿠바 파견 의사 철수
자이르 보우소나루 브라질 대통령 당선인이 쿠바와 외교관계 중단 가능성을 내비친 가운데 쿠바가 브라질에 파견한 의사들을 철수… 2018-11-15
마크롱 “우린 美 속국 아냐”… 佛 “트럼프 상식적 예의도 없다”
마크롱 “우린 美 속국 아냐”… 佛 “트럼프 상식적 예의도 없다”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에마뉘엘 마크롱 프랑스 대통령의 유럽군 창설 추진 계획을 계기로 프랑스를 원색적으로 비난한 데… 2018-11-15
‘어쩌다가…’ 깊이 6m, 지름 25cm 우물에 빠진 아이
‘어쩌다가…’ 깊이 6m, 지름 25cm 우물에 빠진 아이
깊이는 6m나 되고, 지름은 25cm 밖에 안되는 암흑 같은 우물 구멍 속에 빠진 후 극적으로 구출된 아이가 화제다. 지난 8일 외신 … 2018-11-15
핏불에 얼굴 물린 여성의 끔찍한 모습
핏불에 얼굴 물린 여성의 끔찍한 모습
핏불에 얼굴 입 주변을 물린 한 여성의 끔찍한 상처 모습이 화제다. 지난 14일 영국 동영상 공유사이트 라이브릭은 핏불에게 얼굴… 2018-11-15
‘한국계’ 앤디 김, 美하원 당선 최종확정…영김과 함께 연방하원 입성
‘한국계’ 앤디 김, 美하원 당선 최종확정…영김과 함께 연방하원 입성
미국의 11·6 중간선거에서 민주당 후보로 연방하원의원에 출마한 ‘한인 2세’ 앤디 김(36·뉴저지주 3선거구)이 당선을 확정했… 2018-11-15
‘단두대 처형’ 마리 앙투아네트 다이아몬든 진주 펜던트 412억원에…진주 경매가 사…
‘단두대 처형’ 마리 앙투아네트 다이아몬든 진주 펜던트 412억원에…진주 경매가 사…
프랑스 혁명의 소용돌이 속에서 단두대에서 최후를 맞은 마리 앙투아네트의 진주 다이아몬드 펜던트가 14일(현지시간) 소더비 경… 2018-11-15
中, 온라인 한국 단체관광 상품 판매 전격 재개
일부 눈치보기… 수 시간만에 삭제 소동 올 방한 중국인 관광객 470만명 전망 중국이 온라인에서의 한국 단체관광 상품 판매를 14일 전격 재개했다. 중국 최대 온라인 여행사인 시트립과 퉁청왕(同程… 2018-11-15
비핵화 판 깨려는 강경파·反트럼프 ‘北미사일 가짜뉴스’ 합작
비핵화 판 깨려는 강경파·反트럼프 ‘北미사일 가짜뉴스’ 합작
트럼프 “CSIS 보고서 새로운 것 없다…NYT, 北 속임수 보도 가짜뉴스” 일축 보고서 1차 저자도 “언론 선정적 보도” HEU 의혹… 2018-11-15
日 후쿠오카 힐튼호텔, 쿠바대사 숙박 거부 왜
日 후쿠오카 힐튼호텔, 쿠바대사 숙박 거부 왜
호텔 측 “美 제재 대상국, 투숙 못해”日정부 “법 위반”… 쿠바 “주권 침해”미국 힐튼호텔 계열의 ‘힐튼 후쿠오카 시호크’… 2018-11-15
英·EU ‘브렉시트 초안’ 잠정 합의… 런던선 “브렉시트 반대” 시위
英·EU ‘브렉시트 초안’ 잠정 합의… 런던선 “브렉시트 반대” 시위
내년 3월 29일로 예정된 영국의 유럽연합(EU) 탈퇴인 ‘브렉시트’를 반대하는 측의 시위자가 14일 런던 의회 앞에서 “재투표 실… 2018-11-15
아마존 제2본사 유치 효과…뉴욕·버지니아주 들썩인다
아마존 제2본사 유치 효과…뉴욕·버지니아주 들썩인다
“안정된 일자리·지역 경제 발전 기대” 일각선 집값 상승·교통난 등 우려도 로비단체 몰린 워싱턴DC 인근 낙점 로이터 “아마… 2018-11-15
시진핑, 中 지도자 최초로 태평양 도서국 간다
시진핑, 中 지도자 최초로 태평양 도서국 간다
시진핑(習近平) 중국 국가주석이 15~21일 아시아·태평양경제협력기구(APEC) 정상회담 참석을 위해 중국 지도자로는 처음으로 파… 2018-11-15
트럼프發 인사 칼바람
트럼프發 인사 칼바람
집권 후반기에 접어든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백악관과 내각의 고위급 인사 교체를 단행할 예정이라고 워싱턴포스트(WP) 등… 2018-11-15
‘대륙붕 갈등’ 中에 맞서… 日, 동중국해 EEZ 첫 지질조사
동중국해 대륙붕의 범위를 놓고 중국과 갈등을 빚고 있는 일본이 이 지역의 배타적 경제수역(EEZ)에서 처음으로 지질 조사를 시작했다고 요미우리신문이 14일 보도했다. 자국의 대륙붕이 일본 EEZ까… 2018-11-15
中, 온라인 韓단체관광 상품 판매 허용…“사실상 지역제한 없어”
한중간 고고도 미사일 방어체계(THAAD·사드) 배치 갈등 이후 중국 당국이 금지했던 온라인여행사를 통한 중국인의 한국 단체관광 상품 판매가 전격적으로 허용됐다. 중국 최대 온라인 여행사인 씨트… 2018-11-14

/

    2019수능

서울Eye - 포토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