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남미사강변도시 소형 섹션오피스 공급으로 소자본 투자자들 눈길

입력 : ㅣ 수정 : 2018-10-12 11:36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섹션오피스가 수익형부동산의 블루칩으로 부상하고 있는 가운데 하남미사강변도시에서 최근 분양을 시작한 섹션오피스가 실수요자들은 물론 투자자들의 관심을 한 몸에 받고 있다.
클릭하시면 원본 보기가 가능합니다.

▲ 섹션오피스가 수익형부동산의 블루칩으로 부상하고 있는 가운데 하남미사강변도시에서 최근 분양을 시작한 섹션오피스가 실수요자들은 물론 투자자들의 관심을 한 몸에 받고 있다.

아파트 분양 시장에 불고 있는 소형화 바람이 수익형 부동산 시장까지 불어닥치면서 오피스 빌딩도 소규모 단위로 쪼개서 분양하는 섹션 오피스가 인기다. 섹션오피스는 높은 공간효율성과 상대적으로 저렴한 분양가, 그리고 높은 환금성, 풍부한 임차수요 확보 등 다양한 장점을 갖고 있기 때문이다.

과거, 신규 공급하는 오피스 대부분 전용 15평형 이상의 중형으로 구성 됐다. 따라서, 오피스를 매입하기 위해서는 상당한 자본금이 필요해 소수의 자본력 갖춘 회사나 개인들만이 매입할 수 있었다.

이런 이유로, 1인 기업이나 스타트업 기업, 개인 사업자 들은 자신만의 오피스를 마련하기가 쉽지 않았다. 오피스가 자본력 있는 기업이나 투자자들의 전유물처럼 여겨지던 때도 있었다.

이런 문제점을 보완한 오피스 상품이 섹션 오피스다. 섹션오피스는 오피스빌딩을 층이나 호수별로 분리해서 단위별로 판매가 이뤄진다. 섹션오피스는 분양규모가 상대적으로 적기 때문에 자본금이 많이 들지도 않고 장만 할 수 있다. 중소기업이나 개인들도 오피스를 쉽게 분양 받을 수 있으며 실수요뿐만 아니라 투자 용도로도 매력적이다.

또 주택이나 오피스텔과 달리 전매제한이나 청약의무화, 대출규제 등 각종 규제에서 자유로워 누구든지 쉽게 사고 팔 수 있다.


스타트업기업과 1인기업이 늘고 있는 반면, 섹션오피스의 공급이 거의 없었던 만큼 임대수익률도 높은 것으로 알려졌다.

실제, 하남미사강변도시의 12곳 지식산업센터 현장(2018년 기준)을 조사한 결과 전용 15평 미만의 섹션오피스는 10%에 불과했다. 대형오피스(전용30평 이상)은 과반수(52%)이상을 차지했으며 중형오피스(전용 15평~30평 미만)의 비중도 38%로 높았다.

하남미사강변도시에서 부동산을 운영 중인 ‘K’대표는 “중형 이상 오피스는 수요에 비해 공급이 너무 많았다” 면서 “반면, 소형오피스 공급이 거의 없지만 수요가 꾸준한 만큼 공실을 찾아보기 어렵다”고 전했다. 덧붙여 그는 “특히, 소형 오피스는 중·대형에 비해 임대수익률이 높고 안정적이어서 소자본 투자자들에게도 인기다”고 설명했다.

이처럼, 섹션오피스가 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