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 컷 세상] 착잡한 골목 안 풍경

입력 : ㅣ 수정 : 2019-06-13 01:00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서울의 한 골목길 자전거에 담배꽁초를 버리지 말라는 글이 적혀 있다. 얼마나 많은 사람들이 꽁초를 버렸길래 이런 글까지 적었을까…. 글
착잡한 골목 안 풍경 서울의 한 골목길 자전거에 담배꽁초를 버리지 말라는 글이 적혀 있다. 얼마나 많은 사람들이 꽁초를 버렸길래 이런 글까지 적었을까…. 글쓴이의 배려도 느껴지지만 마음 한구석에 착잡함도 남는다. 이런 글이 없어도 되는 골목 안 풍경이 더욱더 정겨울 듯하다. 도준석 기자 pado@seoul.co.kr

▲ 착잡한 골목 안 풍경
서울의 한 골목길 자전거에 담배꽁초를 버리지 말라는 글이 적혀 있다. 얼마나 많은 사람들이 꽁초를 버렸길래 이런 글까지 적었을까…. 글쓴이의 배려도 느껴지지만 마음 한구석에 착잡함도 남는다. 이런 글이 없어도 되는 골목 안 풍경이 더욱더 정겨울 듯하다.
도준석 기자 pado@seoul.co.kr

쓴이의 배려도 느껴지지만 마음 한구석에 착잡함도 남는다. 이런 글이 없어도 되는 골목 안 풍경이 더욱더 정겨울 듯하다.

도준석 기자 pado@seoul.co.kr

2019-06-13 29면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서울Eye - 포토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