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토] ‘서먼 넉다운 시킨’ 파퀴아오의 승리

입력 : ㅣ 수정 : 2019-07-21 20:57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20일(현지시간) 미국 네바다주 라스베이거스에서 필리핀 매니 파퀴아오와 미국 키스 서먼의 ‘WBA 슈퍼 웰터급 월드 챔피언십 타이틀전’이 치러졌다.

이날 파퀴아오는 서먼에게 스플릿 디시전 승리를 거뒀다.

사진은 매니 파퀴아오가 키스 서먼에게 펀치를 날리고 있는 모습.

AP 연합뉴스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서울Eye - 포토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