3.1운동 시발지 천안서 ‘NO JAPAN’ 연계 플리마켓행사

입력 : ㅣ 수정 : 2019-08-14 18:07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일본 제품 불매운동

▲ 일본 제품 불매운동

3.1만세운동의 시발지인 천안에서 일본제품 불매운동과 연계한 지역중소기업 제품 판매 및 청년창업지원 플리마켓행사가 진행된다.

플리마켓 업체인 ‘프리마켓 황새’는 천안지역 70여개 중소기업과 지역 판매상들이 참가한 가운데 오는 17일부터 18일까지 이틀간 첫 번째 행사를 시작으로 매주 토,일요일 천안시 성정동 야올레 프라자에서 판매와 문화 교류의 장을 열 계획이라고 밝혔다.

또한 이번 행사에는 중소기업 제품의 판촉과 더불어 지역 농가의 농산물 직판장도 함께 개설해 폭락한 과일이나 야채의 판로 확대도 기대하고 있다.
이번 이벤트를 개최하는 ‘프리마켓 황새’의 구지훈 총괄 매니저는 “당초 이번 행사는 지역내 청년 창업, 취업, 경험의 공간을 마련하는 기획에서 시작됐으며 현재 전국적으로 일고있는 일본제품 불매운동 열기를 더해 행사의 의미를 더하기로 했다”고 밝히고 “비용부담으로 대형마켓에 입점이 어려운 영세상인들의 현실을 감안, 임대료나 입점비 없이 회원 가입비로만 내 점포 운영이 가능토록 한다”는 설명이다.

또한 지역내 주민센터와 연계해 기부-나눔 행사도 준비하고 있으며 향후 온라인 쇼핑몰 등으로 사업영역을 확대해 온오프를 연계한 플랫폼 비즈니스를 구축해갈 계획이라고 밝혔다. 온라인뉴스부 iseoul@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서울Eye - 포토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