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을 물들이는 브라운아이드소울, 전국 투어서 변치않는 저력 ‘과시’

입력 : ㅣ 수정 : 2019-10-18 11:05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국내 가요계를 대표하는 보컬 그룹 브라운아이드소울이 올 가을을 따뜻한 감성 음악으로 물들이고 있다.

브라운아이드소울은 지난 9월 30일 정규 5집 ‘It’ Soul Right’(잇소울라잇)을 발매한 데 이어 10월 5~6일 서울에서 앨범과 동명의 콘서트를 열었다. 19일 대구, 11월 2일 부산에서 전국 투어를 이어간다.

연세대학교 노천극장에서 열린 서울 공연에는 양일간 1만 5000석의 객석이 입추의 여지없이 들어찼다. 이들은 4년만에 발매한 이번 앨범의 신곡들을 비롯해 기존의 히트곡과 숨겨진 명곡들로 공연을 채웠다.

이번 공연에서 처음으로 솔로 무대를 배제하고 4명의 함께 하는 무대를 꾸민 이들은 지난 16년간 다져온 아름다운 하모니와 팀워크를 선보였다. 나얼은 “60년간 음악을 해온 미국 R&B 그룹 ‘오제이스’처럼 오랫동안 형제처럼 함께 음악을 하고 싶다”고 말했다.


이날 공연은 가을의 감성을 진하게 느낄 수 있는 곡들부터 쌀쌀한 날씨까지도 잊게 만드는 신나는 분위기의 곡과 사랑스러운 분위기로 물들이는 발라드 곡 등 선선한 가을 분위기와 잘 어울리는 라이브를 선보였다. 노천극장을 가득 메운 관객들은 휴대폰 조명으로 환한 불빛을 만들어 떼창과 함께 노래에 화답했다.

이들은 일체의 방송 활동을 하지 않음에도 불구하고 공연장에 20대부터 다양한 세대의 관객층들이 몰려 변치않는 티켓 파워를 과시했다. 가요 관계자는 “유튜브 등에서 국내 정상급 보컬리스트 나얼의 커버 영상과 리액션 영상 등이 화제를 모으면서 젊은층에까지 인지도를 넓힌 것으로 보인다”고 말했다.


나얼이 콘서트에서 직접 밝힌 근황과 노천극장을 선택한 이유, 마음을 울리는 브라운아이드소울의 콘서트 라이브를 지금 네이버TV, 유튜브 ‘은기자의 왜떴을까TV‘에서 만나보세요!

이은주 기자 erin@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서울Eye - 포토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