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 대통령 “보다 강력한 부동산 대책 끝없이 내놓겠다”

입력 : ㅣ 수정 : 2020-01-14 11:34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문재인 대통령이 14일 오전 청와대 영빈관에서 열린 2020 신년 기자회견에서 질문을 받고 있다. 2020.1.14  연합뉴스

▲ 문재인 대통령이 14일 오전 청와대 영빈관에서 열린 2020 신년 기자회견에서 질문을 받고 있다. 2020.1.14
연합뉴스

“일부 지역 급격한 가격상승…원상회복돼야
부동산만큼은 확실히 잡겠다는 의지 분명”

문재인 대통령은 14일 부동산 대책과 관련해 “일부 지역은 정말 서민들이 납득하기 어려운 만큼, 위화감을 느낄 만큼 급격한 가격 상승이 있었는데 (그런) 가격상승은 원상 회복돼야 한다고 생각한다”고 밝혔다.

문 대통령은 이날 청와대 영빈관에서 열린 신년기자회견에서 “일단 부동산 투기를 잡고 가격을 안정시키겠다는 의지는 확고하다. 단순히 더 이상 가격을 인상되지 않도록 하는 것만이 목적이 아니다”라며 이렇게 말했다.

문 대통령은 “부동산 대책이 오랜 세월 동안 그대로 효과가 계속 간다고 볼 수 없다. 지금의 대책이 시효를 다했다고 판단되면 보다 강력한 대책을 끝없이 내놓겠다”고 말했다.

아울러 “우리 정부 기간 내에 부동산만큼은 확실히 잡겠다는 의지를 다시 한 번 분명히 보인다. 그 점에 대해선 언론에서도 협조해주시기 바란다”고 당부했다.

문 대통령은 또한 “크게 보면 보유세는 강화하고 거래세는 낮추는 것이 맞는 방향”이라고 언급했다. 그러면서 “보유세 강화와 거래세 완화 등도 앞으로 부동산 가격의 동정을 보아가며 신중하게 검토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최선을 기자 csunell@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서울Eye - 포토더보기

      탐사보도 후원페이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