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ORONAITA(코로나있다) 화제 “코로나19 위험 지역 어디?”

입력 : ㅣ 수정 : 2020-02-21 17:11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coronaita 코로나있다 사진=coronaita

▲ coronaita 코로나있다
사진=coronaita

코로나19(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 위험지역을 알려주는 사이트 ‘CORONAITA(코로나있다)’가 화제다.

‘CORONAITA’(코로나있다)는 질병관리본부에서 제공하는 데이터에 기초해 인근에서 발생한 확진자 수와 방문한 장소 등을 파악할 수 있도록 만든 사이트이다.

해당 사이트에서는 코로나19 위험도를 ‘매우 안심’, ‘안심’, ‘약간 불안’, ‘불안’, ‘매우 불안’ 등 총 5개의 수치로 알린다. 검색창에 주소를 입력하면 10km 이내 확진자 방문 장소 목록을 보여준다.

‘CORONAITA’ 개발진에 따르면 해당 사이트는 전날(20일) 기준 100만뷰를 돌파했다. 사이트의 인기 검색어는 ‘서울역’, ‘강남역’, ‘대구역’, ‘이월드’인 것으로 전해졌다.

개발진은 “‘CORONAITA’가 한국 사회의 코로나19 극복에 도움이 되면 좋겠다”며 “의학적 판단이 아니라 의견이나 조언으로 여겨주면 고맙겠다”고 전했다.

임효진 기자 3a5a7a6a@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서울Eye - 포토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