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전체메뉴닫기

서울신문
공식 SNS 채널
구독 & 좋아요!!

서울신문 페이스북서울신문 유튜브
서울신문 카카오스토리서울신문 인스타그램서울신문 트위터서울신문 네이버채널

광고안보이기
전체메뉴 열기/닫기검색
서울신문 ci
암호화폐 범죄를 쫓다

정은경 “접종 거부해도 구상권 청구 안 해”

페이스북 공유 트위터 공유 카카오톡 공유 카카오스토리 공유 네이버밴드 공유 네이버블로그 공유 구분선 댓글
입력 :ㅣ 수정 : 2021-02-23 02:10 보건·복지 섹션 목록 확대 축소 인쇄

AZ, 26일 오전 9시 요양병원 첫 접종

화이자 27일부터 의료인 5만 5000명
상급종합병원 새달 8일부터 AZ 접종
정 “11월 집단면역”… 英선 “내년 중반”

정은경 질병관리청장. 뉴스1
클릭하시면 원본 보기가 가능합니다.

▲ 정은경 질병관리청장. 뉴스1

오는 26일 오전 9시부터 아스트라제네카 백신으로 국내 코로나19 첫 예방 접종이 시작된다. 접종 대상자는 전국 요양병원·요양시설, 정신요양·재활시설 5873곳의 만 65세 미만 입소자·종사자다. 지난 20일 기준으로 28만 9271명이 접종 의사를 밝혔다.

정은경 질병관리청은 22일 브리핑에서 코로나19 백신 예방접종 준비 상황을 설명하며, “아스트라제네카의 백신 접종은 26일 오전 9시부터 시작될 예정”이라고 밝혔다. 백신은 국내 위탁생산업체인 SK바이오사이언스에서 생산한 것으로, 24~28일에 걸쳐 약 75만명분이 경기 이천 물류센터로 공급된다. 1차 접종에 필요한 물량은 25~28일 전국 보건소와 요양병원으로 운송된다. 이동 가능한 사람은 보건소에서, 거동이 불편한 사람은 요양병원에서 백신을 접종받게 된다. 정부는 본격적인 백신 접종 시작에 앞서 각 접종기관에서 대상자를 조회하고 관련 기록을 입력할 수 있는 ‘예방접종등록’ 기능을 25일부터 열 계획이다.

26일 다국가백신연합체인 코백스퍼실리티를 통해 공급받는 화이자 백신 5만 8500명분은 27일부터 코로나19 환자를 치료하는 감염병전담병원 등의 의료인 5만 5000명에게 접종한다. 정 청장은 “화이자 백신은 중앙 및 권역별 코로나19 예방접종센터에서 접종하고, 접종자가 120명이 넘는 감염병 전담병원은 자체 접종을 하게 된다”고 설명했다. 화이자 백신 접종은 중앙예방접종센터, 권역 및 지역예방접종센터, 자체 접종 의료기관 순으로 이뤄진다.

상급종합병원과 병원급의 일반 보건의료인은 3월 8일부터 아스트라제네카 백신을 접종한다. 대상은 35만여명으로 추정하고 있으며 28일까지 등록을 받는다.

정 청장은 “백신 접종은 본인이 동의해야 시행한다”면서 “만약 거부해 접종하지 않고 있다가 확진되더라도 추가적인 전파에 대해 구상권을 청구하진 않을 계획”이라고 밝혔다.

영국 경제분석기관인 이코노미스트 인텔리전스 유닛(EIU)은 내년 중반에야 한국이 코로나19 집단면역을 형성할 수 있을 것이라고 봤지만, 정 청장은 백신 수급관리를 철저히 한다면 11월 집단면역 형성이 가능하다고 전망했다. 그는 “백신 접종률을 달성할 수 있는지가 가장 큰 요인”이라며 “백신을 제때 확보해 공급받을 수 있는지, 또 (향후) 변이 바이러스가 어느 정도 발생하는지 등이 중요 변수이고 위험 요인”이라고 밝혔다. 그러면서 전 국민의 70% 이상이 접종한다면 감염재생산지수가 2를 넘어서더라도 면역확보가 가능할 것이라고 내다봤다.

식품의약품안전처는 이날 백신·치료제 허가를 위한 ‘3중’ 자문회의 중 첫 단계인 검증자문단회의를 열어 화이자 백신의 안전성·효과성을 살폈다. 결과는 23일 공개한다.

이현정 기자 hjlee@seoul.co.kr
2021-02-23 2면
페이스북 공유 트위터 공유 카카오톡 공유 카카오스토리 공유 네이버밴드 공유 네이버블로그 공유 구분선 댓글

서울신문 공식 SNS 채널
구독 & 좋아요!!
서울신문 페이스북서울신문 유튜브서울신문 카카오스토리서울신문 인스타그램서울신문 트위터
  • 주소 : 서울시 중구 세종대로 124 (태평로1가) l 인터넷신문등록번호 : 서울 아03681 등록일자 : 2015.04.20 l 발행·편집인 : 고광헌
  •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 l Tel (02)2000-9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