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철수 독일서 뭐하나 봤더니…부인과 마라톤 완주

입력 : ㅣ 수정 : 2019-04-15 13:29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안철수 비엔나 마라톤 완주

▲ 안철수 비엔나 마라톤 완주

바른미래당 안철수 전 의원이 최근 부인인 서울대 김미경 교수와 마라톤을 완주한 사실이 뒤늦게 알려졌다.

한 네티즌은 지난 12일 자신의 트위터에 안철수 전 의원이 오스트리아에서 열린 ‘비엔나 시티 마라톤’ 대회에서 완주 메달을 목에 건 사진을 공개했다.

이 대회의 코스는 3개월가량 집중적으로 연습해야 완주할 수 있는 코스로, 안 전 의원은 1시간 56분 33초의 기록으로 결승선을 통과했다. 안 전 의원은 평소 아침마다 5km씩 꾸준히 뛰며 건강관리를 해온 것으로 알려졌다.

안철수 전 의원은 현재 독일 뮌헨에 있는 막스플랑크 연구소에서 방문연구원 신분으로 연구 활동에 매진하고 있다. 에스토니아, 스페인, 이탈리아 등 유럽 각국에서 현지 석학 및 정치권 인사들과 교류 중인 것으로 전해졌다. 1년 예정으로 독일에 체류 중인 안 전 의원은 오는 9월 귀국할 계획이다.

김유민 기자 planet@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서울Eye - 포토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