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전체메뉴닫기

서울신문
공식 SNS 채널
구독 & 좋아요!!

서울신문 페이스북서울신문 유튜브
서울신문 카카오스토리서울신문 인스타그램서울신문 트위터서울신문 네이버채널

광고안보이기
전체메뉴 열기/닫기검색
서울신문 ci
암호화폐 범죄를 쫓다

‘미나리’ 한예리, 오스카 참석 앞서 할리우드 계약…美 진출 본격화

페이스북 공유 트위터 공유 카카오톡 공유 카카오스토리 공유 네이버밴드 공유 네이버블로그 공유 구분선 댓글
입력 :ㅣ 수정 : 2021-04-09 15:16 영화 섹션 목록 확대 축소 인쇄

25년 경력 ‘에코 레이크 엔터테인먼트’
다코타 패닝, 맨디 패틴킨 등과 나란히

한예리 배우   서울신문 DB
클릭하시면 원본 보기가 가능합니다.

▲ 한예리 배우
서울신문 DB

아카데미 시상식 6개 부문 후보에 오른 영화 ‘미나리’에 출연한 한예리(37) 배우가 할리우드 매니지먼트와 계약했다. 오는 25일(현지시간) 아카데미 시상식에 참석하는 한 배우가 미국 진출을 본격화하게 됐다.

미국 연예 매체 데드라인은 8일(현지시간) 한예리가 할리우드의 에코 레이크 엔터테인먼트와 계약했다고 보도했다.

에코 레이크 엔터테인먼트는 미국 로스앤젤레스 베벌리 힐스에 위치한 매니지먼트 겸 프로덕션이다. 영화·TV 제작, 투자, 배우 매니지먼트 활동을 지원하는 25년가량의 경력을 갖춘 엔터테인먼트 분야 전문 기업이다.

다코타 패닝, 엘르 패닝 자매, 드라마 ‘홈랜드’ 시리즈의 맨디 패틴킨, ‘페어런트 후드’ 시리즈의 사라 라모스, 스티븐 킹 소설 원작의 ‘더 스탠드’를 통해 라이징 스타로 주목받는 오데사 영 등이 소속돼 있다. 오는 5월 공개 예정인 넷플릭스 오리지널 영화 ‘O2’(Oxygen), 지난 1월 개봉한 영화 ‘더 시크릿’, 엘르 패닝과 니콜라스 홀트가 출연한 드라마 ‘더 그레이트’ 등 30편 이상의 작품들을 제작, 지원해 왔다.
영화 미나리에서 한예리(왼쪽)과 스티븐 연(오른쪽) 판씨네마 제공
클릭하시면 원본 보기가 가능합니다.

▲ 영화 미나리에서 한예리(왼쪽)과 스티븐 연(오른쪽)
판씨네마 제공

한예리는 아카데미 시상식에서 작품상, 감독상, 각본상, 여우조연상, 남우주연상, 음악상 등 6개 부문 후보에 오른 한국계 미국인 리 아이작 정 감독의 자전적 영화 ‘미나리’에서 미국 남부 아칸소로 이주한 한인 가정의 아내 모니카를 연기했다.

아카데미 시상식 하루 전에 열리는 독립영화 대상 시상식 ‘인디펜던트 스피릿 어워즈’ 여우조연상 부문에 윤여정과 함께 올라 있다. 에밀 모세리가 작곡한 영화 OST 중 주제가 ‘레인 송’을 직접 부르기도 했다.

한예리는 오는 25일 열리는 아카데미 시상식 참석을 위해 일정을 조율 중이다.

에코 레이크 엔터테인먼트는 한예리의 한국 소속사인 사람 엔터테인먼트를 통해 “한예리가 보여준 ‘미나리’에서의 힘 있고 안정감 넘치는 연기에 깜짝 놀랐다”며 “미국을 넘어 세계무대에서 기회를 찾을 한예리 배우를 대표할 수 있게 돼 매우 기쁘다”고 밝혔다.

하종훈 기자 artg@seoul.co.kr
페이스북 공유 트위터 공유 카카오톡 공유 카카오스토리 공유 네이버밴드 공유 네이버블로그 공유 구분선 댓글

서울신문 공식 SNS 채널
구독 & 좋아요!!
서울신문 페이스북서울신문 유튜브서울신문 카카오스토리서울신문 인스타그램서울신문 트위터
  • 주소 : 서울시 중구 세종대로 124 (태평로1가) l 인터넷신문등록번호 : 서울 아03681 등록일자 : 2015.04.20 l 발행·편집인 : 고광헌
  •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 l Tel (02)2000-9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