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전체메뉴닫기

서울신문
공식 SNS 채널
구독 & 좋아요!!

서울신문 페이스북서울신문 유튜브
서울신문 카카오스토리서울신문 인스타그램서울신문 트위터서울신문 네이버채널

광고안보이기
전체메뉴 열기/닫기검색
서울신문 ci
서울신문 뉴스레터

공매도 공포 떨친 코스피, 사흘째 상승해 3200선 근접

페이스북 공유 트위터 공유 카카오톡 공유 카카오스토리 공유 네이버밴드 공유 네이버블로그 공유 구분선 댓글
입력 :ㅣ 수정 : 2021-05-07 16:19 경제 섹션 목록 확대 축소 인쇄
의약품·건설·전기가스업 등 크게 올라
코스닥은 0.85% 오른 978선에 마감
코스피 상승마감 7일 코스피는 전날보다 18.46포인트(0.58%) 오른 3,197.20에 장을 마쳤다. 코스닥은 8.31p(0.86%) 오른 978.30, 원/달러 환율은 4.5원 내린 1,121.3원에 마감했다. 사진은 이날 명동 하나은행 본점 딜링룸 모습. 연합뉴스

▲ 코스피 상승마감
7일 코스피는 전날보다 18.46포인트(0.58%) 오른 3,197.20에 장을 마쳤다. 코스닥은 8.31p(0.86%) 오른 978.30, 원/달러 환율은 4.5원 내린 1,121.3원에 마감했다. 사진은 이날 명동 하나은행 본점 딜링룸 모습.
연합뉴스

코스피가 사흘째 상승하며 3200에 다가섰다.

7일 코스피는 전거래일보다 18.46포인트(0.58%) 오른 3197.20에 마쳤다. 한때 3205.11까지 올랐으나 장 막판 다소 떨어졌다. 특히 기관이 3477억원을 순매수하며 사흘째 매수 우위를 이어갔다. 반면, 외국인은 1900억원, 개인은 1419억원을 각각 순매도하며 차익 실현에 나섰다.

이원 부국증권 연구원은 “공매도 재개 이후 투자 심리가 안정을 보인 영향이 있는 것 같다”며 “재닛 옐런 미국 재무장관의 발언 등이 부담이긴 하지만 위험자산 선호를 동반한 원자재 강세, 달러 약세 등이 선진국 경기의 낙수효과를 신흥국 증시에 반영하는 요인으로 작용하고 있다”고 진단했다.

시가총액 상위 종목 중에서는 HMM(6.77%)이 이틀째 큰 폭으로 오른 가운데 셀트리온(5.54%), 한국전력(2.97%), 삼성바이오로직스(2.68%) 등도 상승했다.

업종 중에서는 의약품(2.98%),건설업(2.80%),전기가스업(2.09%) 등이 크게 올랐다. 코스피 거래량은 9억 7159만주, 거래대금은 14조 8088억원이었다.

코스닥지수는 전날보다 8.31포인트(0.86%) 오른 978.30에 마감했다. 지수는 전장보다 0.97포인트(0.10%) 낮은 970.96에 개장했으나 곧 강세로 전환해 상승 폭을 키워갔다. 시총 상위권에서는 셀트리온헬스케어(4.44%),셀트리온제약(3.45%),펄어비스(3.79%) 등이 오르고 CJ ENM(-3.74%),스튜디오드래곤(-3.20%) 등이 내렸다.

유대근 기자 dynamic@seoul.co.kr
페이스북 공유 트위터 공유 카카오톡 공유 카카오스토리 공유 네이버밴드 공유 네이버블로그 공유 구분선 댓글

서울신문 공식 SNS 채널
구독 & 좋아요!!
서울신문 페이스북서울신문 유튜브서울신문 카카오스토리서울신문 인스타그램서울신문 트위터
  • 주소 : 서울시 중구 세종대로 124 (태평로1가) l 인터넷신문등록번호 : 서울 아03681 등록일자 : 2015.04.20 l 발행·편집인 : 고광헌 l 사이트맵
  •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 l Tel (02)2000-9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