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전체메뉴닫기

서울신문
공식 SNS 채널
구독 & 좋아요!!

서울신문 페이스북서울신문 유튜브
서울신문 카카오스토리서울신문 인스타그램서울신문 트위터서울신문 네이버채널

광고안보이기
전체메뉴 열기/닫기검색
서울신문 ci
서울신문 뉴스레터

결국 물 건너간 2032서울·평양올림픽…호주 브리즈번 사실상 확정

페이스북 공유 트위터 공유 카카오톡 공유 카카오스토리 공유 네이버밴드 공유 네이버블로그 공유 구분선 댓글
입력 :ㅣ 수정 : 2021-06-11 09:59 스포츠 섹션 목록 확대 축소 인쇄

IOC, 도쿄올림픽 개막 직전 브리즈번을 단독 후보지로 놓고 총회 투표

AP 연합뉴스

▲ AP 연합뉴스


호주 퀸즐랜드주 브리즈번이 2032년 하계올림픽 개최를 위한 단독 후보지로 결정됐다. 이에 따라 2032년 서울·평양 공동 올림픽 유치 도전은 결국 무산됐다

국제올림픽위원회(IOC)는 11일(한국시간) 집행위원회에서 하계올림픽유치위원화의 권고를 받아들여 2032년 하계 올림픽 개최지로 호주 브리즈번을 만장일치로 결정했다. 또 도쿄올림픽 개막에 이틀 앞서 7월 21일 도쿄에서 열리는 총회에서 이를 투표에 부칠 예정이라고 발표했다. .

IOC 집행위는 전체 경기장의 84%를 기존 시설로 이용하겠다는 개최 비용 절감 계획 등을 근거로 브리즈번을 단독 개최지로 선택했다. IOC는 지난 2월 브리즈번을 우선 협상지로 선정해 4개월 간 집중 대화하며 구체적인 협의를 해왔다. 남북한을 비롯해 카타르 도하, 러시아 상트페테르부르크 등은 집중 대화의 결렬에 대비해 IOC와 지속 대화를 이어 왔으나 무용지물이 됐다.

총회 투표에서 브리즈번을 2032년 하계올림픽 개최지로 최종 결정되면 호주는 1956년 멜버른, 2000년 시드니에 이어 세 번째로 올림픽을 열게 된다.

한편, 올림픽 준비 상황 점검을 위한 도쿄행이 계속 미뤄져 왔던 바흐 위원장은 개막 직전인 다음달 중순에야 도쿄에 갈 예정이라고 IOC 측은 밝혔다.

홍지민 기자 icarus@seoul.co.kr
페이스북 공유 트위터 공유 카카오톡 공유 카카오스토리 공유 네이버밴드 공유 네이버블로그 공유 구분선 댓글

서울신문 공식 SNS 채널
구독 & 좋아요!!
서울신문 페이스북서울신문 유튜브서울신문 카카오스토리서울신문 인스타그램서울신문 트위터
  • 주소 : 서울시 중구 세종대로 124 (태평로1가) l 인터넷신문등록번호 : 서울 아03681 등록일자 : 2015.04.20 l 발행·편집인 : 고광헌 l 사이트맵
  •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 l Tel (02)2000-9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