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전체메뉴닫기

서울신문
공식 SNS 채널
구독 & 좋아요!!

서울신문 페이스북서울신문 유튜브
서울신문 카카오스토리서울신문 인스타그램서울신문 트위터서울신문 네이버채널

광고안보이기
전체메뉴 열기/닫기검색
서울신문 ci
서울신문 뉴스레터

오랜만에 코인 시장 등장한 일론 머스크…존재감 과시

페이스북 공유 트위터 공유 카카오톡 공유 카카오스토리 공유 네이버밴드 공유 네이버블로그 공유 구분선 댓글
입력 :ㅣ 수정 : 2021-07-22 16:56 국제 섹션 목록 확대 축소 인쇄
일론 머스크가 ‘오랜만에‘ 코인시장에 모습을 드러내고 거듭 ‘존재감’을 과시했다.
테슬라의 최고경영자(CEO) 일론 머스크  AFP 연합

▲ 테슬라의 최고경영자(CEO) 일론 머스크
AFP 연합

21일(현지시간) CNBC 등에 따르면 이날 암호화폐 콘퍼런스 ‘더 B 워드(The B Word)’에서 테슬라 뿐 아니라 스페이스X도 비트코인을 보유하고 있으며 자신은 비트코인과 이더리움, 도지코인 등 3종류의 암호화폐를 보유하고 있다는 사실을 공개했다.

그는 우선 비트코인 채굴 방식이 점차 친환경적으로 바뀌고 있다는 점을 높이 평가했다. “재생에너지 사용 비중이 50% 이상이거나 그럴 가능성이 크다는 점을 확인하기 위해 실사를 하고 싶었다”면서 “재생에너지 사용 비중은 증가하는 추세이며 그렇게 된다면 테슬라는 비트코인 수락을 재개할 것”이라고 말했다.

그는 “비트코인 가격이 내려가면 나는 돈을 잃는다. 아마도 내가 (비트코인 가격을 위아래로) 펌프할 수 있을지는 몰라도 (비트코인을) 팔지는 않는다. 비트코인이 성공하는 것을 보고 싶다”고 말했다.

이어 “스페이스X와 테슬라, 그리고 내가 비트코인을 보유 중이고 테슬라는 비트코인을 처분한 적이 없다. 나는 어떤 것도 판 적이 없고 스페이스X도 비트코인을 팔지 않을 것”이라고 거듭 강조했다. 이더리움을 보유하고 있다는 사실도 처음 공개했다.

머스크의 언급이후 가상화폐 가격은 급반등했다. 한국시간 22일 오전 7시 기준으로 가상화폐 정보 사이트 코인데스크에 따르면 비트코인은 24시간 전과 비교해 7.12% 오른 3만1861달러에 거래됐다. 이더리움은 9.14% 상승한 1951달러, 도지코인은 9.49% 오른 0.18달러에 거래됐다.



이지운 기자 jj@seoul.co.kr
페이스북 공유 트위터 공유 카카오톡 공유 카카오스토리 공유 네이버밴드 공유 네이버블로그 공유 구분선 댓글

서울신문 공식 SNS 채널
구독 & 좋아요!!
서울신문 페이스북서울신문 유튜브서울신문 카카오스토리서울신문 인스타그램서울신문 트위터
  • 주소 : 서울시 중구 세종대로 124 (태평로1가) l 인터넷신문등록번호 : 서울 아03681 등록일자 : 2015.04.20 l 발행·편집인 : 고광헌 l 사이트맵
  •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 l Tel (02)2000-9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