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전체메뉴닫기

서울신문
공식 SNS 채널
구독 & 좋아요!!

서울신문 페이스북서울신문 유튜브
서울신문 인스타그램서울신문 트위터서울신문 네이버채널

광고안보이기
전체메뉴 열기/닫기검색
서울신문 ci

뒷산 무너지고 다리 잠기고…강원 연일 비피해

페이스북 공유 트위터 공유 카카오톡 공유 카카오스토리 공유 네이버밴드 공유 네이버블로그 공유 구분선 댓글
입력 :ㅣ 수정 : 2022-08-10 16:39 사건·사고 섹션 목록 확대 축소 인쇄

횡성 산사태로 마을 ‘쑥대밭’
원주 섬강에선 노부부 실종
장마전선 충청권 남하 ‘비상’

10일 새벽 산사태가 나 마을이 쑥대밭이 된 강원 횡성군 청일면 속실리 일명 ‘매피지골’에서 고립 신고 5시간여 만에 주민들이 무사히 구조되고 있다. 2022.8.10 연합뉴스

▲ 10일 새벽 산사태가 나 마을이 쑥대밭이 된 강원 횡성군 청일면 속실리 일명 ‘매피지골’에서 고립 신고 5시간여 만에 주민들이 무사히 구조되고 있다. 2022.8.10 연합뉴스

지난 8일부터 사흘간 강원 영서지역에 기록적인 폭우가 내려 피해가 속출했다.

10일 오전 6시 34분쯤 횡성 청일면 속실리에서는 산사태로 마을 진입로 500m가량에 낙석과 토사가 쌓여 5가구의 주민 7명이 고립됐다. 이들은 이날 정오쯤 소방대원들의 도움을 받아 구조된 뒤 마을회관으로 대피했다. 이 사고로 인명피해는 발생하지 않았으나 산 아래 주택 3채의 일부가 파손되고, 차고가 쓸려 내려가는 등의 피해가 일어났다.

이날 영월 김삿갓면의 한 야영장으로 진출입하는 교량이 하천 수위 상승으로 잠겨 150여명이 고립됐다. 하천이 야영장으로 범람하지 않아 인명피해는 발생하지 않은 것으로 파악됐다.

폭우로 도로 곳곳이 통제되기도 했다. 이날 오전 5시 50분쯤 홍천 서석면 국도 56호선 솔치재터널 인근에서 낙석 30톤이 도로 위를 덮쳤고, 인제읍 합강리에서는 국도 31호선 도로 30m가 유실돼 긴급 복구가 이뤄졌다. 인제와 고성을 잇는 미시령 옛길도 급경사지에서 흘러내린 낙석과 토사 50톤으로 인해 전면통제됐다.

원주에서는 노부부가 실종됐다. A(82)씨 부부는 전날 부론면 노림리 섬강 인근 농지를 찾은 뒤 연락이 두절됐다. 실종 현장에서 A씨 부부 차량은 발견됐으나, 차량 뒤편에 연결돼 있던 캠핑 트레일러는 사라졌다. 경찰과 소방당국은 A씨 부부가 급류에 휩쓸려 실종됐을 가능성을 염두에 두고 수색에 돌입했다.

장마전선 남하로 충청권에서도 피해가 잇따랐다.

이날 오전 3시 40분을 기해 충북 청주 무심천 하상도로 차량 통행이 전면금지됐다. 무심천 수위는 한때 통제 수위(0.7m)를 훨씬 웃도는 1.1m를 기록했다. 이날 오전 8시 34분쯤 청주대 후문에서는 전신주가 쓰러져 2가구가 정전됐다.

대전 대덕구 신탄진동의 한 주택에서는 순식간에 불어난 물로 주민 2명이 고립됐다가 구조됐다.

10일 오전 50t 규모의 낙석이 발생한 강원 고성군 미시령 옛길에서 복구작업이 진행되고 있다. 경찰은 도로를 통제한 뒤 인근 미시령관통도로와 진부령으로 차량을 우회시키고 있다. 2022.8.10 연합뉴스

▲ 10일 오전 50t 규모의 낙석이 발생한 강원 고성군 미시령 옛길에서 복구작업이 진행되고 있다. 경찰은 도로를 통제한 뒤 인근 미시령관통도로와 진부령으로 차량을 우회시키고 있다. 2022.8.10 연합뉴스



대전 이천열·청주 남인우·횡성 김정호 기자
페이스북 공유 트위터 공유 카카오톡 공유 카카오스토리 공유 네이버밴드 공유 네이버블로그 공유 구분선 댓글

서울신문 공식 SNS 채널
구독 & 좋아요!!
서울신문 페이스북서울신문 유튜브네이버채널서울신문 인스타그램서울신문 트위터
  • 주소 : 서울시 중구 세종대로 124 (태평로1가) l 인터넷신문등록번호 : 서울 아03681 등록일자 : 2015.04.20 l 발행인 : 곽태헌 · 편집인 : 김균미 l 사이트맵
  •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 l Tel (02)2000-9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