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전체메뉴닫기

서울신문
공식 SNS 채널
구독 & 좋아요!!

서울신문 페이스북서울신문 유튜브
서울신문 인스타그램서울신문 트위터서울신문 네이버채널

광고안보이기
전체메뉴 열기/닫기검색
서울신문 ci

최장수 미국 대통령… 카터 98세 생일맞아

페이스북 공유 트위터 공유 카카오톡 공유 카카오스토리 공유 네이버밴드 공유 네이버블로그 공유 구분선 댓글
입력 :ㅣ 수정 : 2022-10-02 19:26 미국·중남미 섹션 목록 확대 축소 인쇄
지미 카터 전 대통령
클릭하시면 원본 보기가 가능합니다.

▲ 지미 카터 전 대통령

미국 역사상 ‘최장수 대통령’으로 남아 있는 지미 카터 전 대통령이 1일(현지시간) 98번째 생일을 맞았다.

미 제39대 대통령을 지낸 카터 전 대통령은 2018년 말 조지 HW 부시 전 대통령이 94세로 숨지면서 이미 역대 최고령 대통령으로 이름을 올렸다. 1924년 조지아주에서 태어난 그는 땅콩 농부와 해군 중위를 거쳐 1976년 조지아 주지사를 지내고 1977년부터 1981년까지 미 대통령을 역임했다. 2002년에는 평화와 인권·공중보건 증진을 위해 전 세계를 누빈 공로를 인정받아 노벨평화상을 수상했다.

CNN과 AP통신 등 미국 언론에 따르면 이날 카터 전 대통령은 아내 로절린(95) 여사와 함께 고향 조지아주의 작은 마을 플레인스에서 열린 행사에서 자녀와 손주, 증손주, 시민들과 함께 생일을 기념했다.

페이지 알렉산더 카터 센터 소장은 “센터 설립 이후 지금까지 113개국의 선거를 모니터링하는 활동을 펼쳤고, 카터 전 대통령은 개별적으로 많은 국가들에서 중재자 역할도 했다”고 밝혔다.



이태권 기자
2022-10-03 19면
페이스북 공유 트위터 공유 카카오톡 공유 카카오스토리 공유 네이버밴드 공유 네이버블로그 공유 구분선 댓글

서울신문 공식 SNS 채널
구독 & 좋아요!!
서울신문 페이스북서울신문 유튜브네이버채널서울신문 인스타그램서울신문 트위터
  • 광화문 사옥: 서울시 중구 세종대로 124 (태평로1가 25) , 강남 사옥: 서울시 서초구 양재대로2길 22-16 (우면동 782)
    인터넷신문등록번호 : 서울 아03681 등록일자 : 2015.04.20 l 발행인 : 곽태헌 · 편집인 : 이종락 l 사이트맵
  •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 l Tel (02)2000-9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