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전체메뉴닫기

서울신문
공식 SNS 채널
구독 & 좋아요!!

서울신문 페이스북서울신문 유튜브
서울신문 인스타그램서울신문 트위터서울신문 네이버채널

광고안보이기
전체메뉴 열기/닫기검색
서울신문 ci

“디즈니 ‘심청전’ 애니인 줄”…시간당 2만명씩 본 ‘이 영상’

페이스북 공유 트위터 공유 카카오톡 공유 카카오스토리 공유 네이버밴드 공유 네이버블로그 공유 구분선 댓글
입력 :ㅣ 수정 : 2022-10-03 18:20 경제 섹션 목록 확대 축소 인쇄
그램 360 광고 영상. ‘LG전자’ 유튜브 채널

▲ 그램 360 광고 영상. ‘LG전자’ 유튜브 채널

LG전자가 한국계 미국인 대학생 줄리아 류(Julia Riew)와 함께 만든 창작뮤지컬 ‘심청: 전래동화’의 넘버곡 ‘다이브(Dive)’ 영상이 폭발적인 관심을 받고 있다.

3일 LG전자에 따르면, 지난달 유튜브에 공개한 ‘LG 그램 360’ 디지털 광고영상은 누적 조회수 1300만회를 돌파했다.

LG전자는 하버드대에서 공연예술을 전공하는 줄리아 류가 작사·작곡한 ‘다이브(Dive)’를 LG 그램 360을 활용해 애니메이션 뮤직비디오로 만들어 지난달 8일 유튜브에 공개했다.

한국 K-문화에 큰 관심을 보여온 줄리아 류는 올 초 “디즈니 공주 중에 한국인이 없길래 내가 만들어봤다”면서 41초 길이의 영상을 틱톡에 공개했다.

영상에서 류는 얼굴을 디즈니 캐릭터처럼 바꿔주는 필터를 적용한 채 한복을 입고, 창작 뮤지컬 심청전의 넘버 ‘다이브(Dive)’를 열창해 큰 주목을 받았다.
그램 360 광고 영상. ‘LG전자’ 유튜브 채널

▲ 그램 360 광고 영상. ‘LG전자’ 유튜브 채널

이에 LG전자는 줄리아 류에게 그램 360을 활용해 애니메이션 뮤직비디오를 정식으로 만들어 볼 것을 제안했다. 뮤직비디오 영상은 1분가량이다. 영상 후반부는 줄리아 류와 LG전자가 협업하게 된 사연과 제작 과정을 담아냈다.

일종의 광고 영상이지만 아름다운 음악과 영상미로 공개 직후 각종 온라인 커뮤니티에 공유되며 화제를 모았다. 

3일 현재 유튜브 조회수는 1358만회를 넘어섰다. LG전자는 “공개 이후 매시간 2만명 이상이 시청하는 셈”이라고 귀띔했다.

LG전자 측은 “한국 문화의 아름다움을 LG 그램 360의 차별화된 고객 경험과 연계해 소개하기 위해 이번 프로젝트를 기획했다”며 “보다 많은 고객들에게 LG 그램만의 가치를 알려나가겠다”고 말했다.

김민지 기자
페이스북 공유 트위터 공유 카카오톡 공유 카카오스토리 공유 네이버밴드 공유 네이버블로그 공유 구분선 댓글

서울신문 공식 SNS 채널
구독 & 좋아요!!
서울신문 페이스북서울신문 유튜브네이버채널서울신문 인스타그램서울신문 트위터
  • 광화문 사옥: 서울시 중구 세종대로 124 (태평로1가 25) , 강남 사옥: 서울시 서초구 양재대로2길 22-16 (우면동 782)
    인터넷신문등록번호 : 서울 아03681 등록일자 : 2015.04.20 l 발행인 : 곽태헌 · 편집인 : 이종락 l 사이트맵
  •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 l Tel (02)2000-9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