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전체메뉴닫기

서울신문
공식 SNS 채널
구독 & 좋아요!!

서울신문 페이스북서울신문 유튜브
서울신문 인스타그램서울신문 트위터서울신문 네이버채널

광고안보이기
전체메뉴 열기/닫기검색
서울신문 ci

‘황금 머리’ 조규성, 유럽서 몸값 훌쩍

페이스북 공유 트위터 공유 카카오톡 공유 카카오스토리 공유 네이버밴드 공유 네이버블로그 공유 구분선 댓글
입력 :ㅣ 수정 : 2022-12-09 01:45 카타르2022 섹션 목록 확대 축소 인쇄

가나전 헤더 두 골로 존재감
셀틱·페네르바흐체 등 관심
英매체, 이적료 급상승 전망

조규성. 뉴시스
클릭하시면 원본 보기가 가능합니다.

▲ 조규성.
뉴시스

2022 카타르월드컵 가나전에서 두 골을 터뜨린 조규성(전북 현대)의 몸값이 급등하고 있다.

8일(현지시간) 영국 축구 전문 매체 ‘풋볼365’는 카타르월드컵에서의 활약으로 이적시장 가치(예상 이적료)가 급상승하게 될 포지션별 11명의 선수 명단을 선정했다. 풋볼365는 “지난달 조규성의 예상 이적료는 140만 유로(약 19억원)에 불과했지만 지금은 확실히 아니다”라고 분석하며 조규성을 이 명단의 공격수 부문에 포함시켰다.

조규성은 지난달 28일 카타르 알라이얀에서 열린 조별리그 H조 2차전 가나와의 경기에서 두 골을 몰아치며 존재감을 드러냈다. 한국 선수가 월드컵 한 경기에서 멀티 골을 기록한 건 조규성이 처음이다.

풋볼365는 “조규성이 가나전에서 3분 만에 몰아넣은 두 골로 그동안 손흥민에게만 집중돼 있던 한국 대표팀에 대한 관심을 뺏어 왔다”며 “그 골들이 조규성의 인생을 바꿀 것”이라고 평가했다.

실제 조규성을 향한 유럽 구단들의 관심도 뜨겁다. 셀틱(스코틀랜드), 페네르바흐체(튀르키예) 등 국내 팬들에게 익숙한 구단들이 이미 조규성에게 관심을 드러내고 있다. 지난 시즌 K리그 득점왕으로도 활약했던 조규성은 “내 실력을 키우고 성장할 수 있는 곳이라면 어디든 가 보고 싶다”며 해외 진출에 대한 의지를 보이기도 했다.

조규성과 함께 베스트11 명단에 든 나머지 두 공격수도 면면이 화려하다. 네덜란드의 코디 학포(에인트호벤)는 조별리그 A조 3경기에서 연달아 3골을 터뜨리며 이번 월드컵 스타 반열에 올랐다. 학포는 벌써부터 맨체스터 유나이티드(잉글랜드), 레알 마드리드(스페인) 등의 러브콜을 받고 있다. 일본의 도안 리쓰(프라이부르크)도 조별리그 E조 독일과의 1차전에서 동점골을 넣어 2-1 역전의 발판을 마련하며 눈도장을 찍어 베스트11에 뽑혔다.

이 밖에 베스트11 미드필더진에는 주드 벨링엄(잉글랜드), 수프얀 암라바뜨(모로코), 타일러 애덤스(미국) 등 3명이 선정됐다. 수비진에는 해리 수터(호주), 요슈코 그바르디올(크로아티아), 누사이르 마즈라위(모로코), 덴절 프리스(네덜란드)가, 골키퍼에는 야신 부누(모로코)가 뽑혔다.

김동현 기자
2022-12-09 22면
페이스북 공유 트위터 공유 카카오톡 공유 카카오스토리 공유 네이버밴드 공유 네이버블로그 공유 구분선 댓글

서울신문 공식 SNS 채널
구독 & 좋아요!!
서울신문 페이스북서울신문 유튜브네이버채널서울신문 인스타그램서울신문 트위터
  • 광화문 사옥: 서울시 중구 세종대로 124 (태평로1가 25) , 강남 사옥: 서울시 서초구 양재대로2길 22-16 (우면동 782)
    인터넷신문등록번호 : 서울 아03681 등록일자 : 2015.04.20 l 발행인 : 곽태헌 · 편집인 : 이종락 l 사이트맵
  •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 l Tel (02)2000-9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