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전체메뉴닫기

서울신문
공식 SNS 채널
구독 & 좋아요!!

서울신문 페이스북서울신문 유튜브
서울신문 카카오스토리서울신문 인스타그램

광고안보이기
전체메뉴 열기/닫기검색
서울신문 ci
암호화폐 범죄를 쫓다

도서관정보정책위 첫 회의 “중앙-지방 협의체 구성”

페이스북 공유 트위터 공유 카카오톡 공유 카카오스토리 공유 네이버밴드 공유 네이버블로그 공유 구분선 댓글
입력 :ㅣ 수정 : 2020-05-29 12:39 book 목록 확대 축소 인쇄

도서관정보정책위원장 중심 20명 구성. 17개 시·도도 참여

클릭하시면 원본 보기가 가능합니다.
새로 구성된 대통령 소속 도서관정보정책위원회가 중앙과 지자체 간 도서관 균형 발전과 지식 격차 해소 등을 모색하는 협의체를 만들자고 제안했다.

도서관정보정책위원회는 29일 국립중앙도서관 디지털도서관에서 제7기 위원회 출범 후 처음 연 전체회의에서 이런 내용을 담은 ‘도서관정보서비스위원회협의체’ 구성과 운영계획을 심의하고 관련 규정을 제정했다.

협의체는 20명으로 구성하고, 의장은 도서관정보정책위원장이 맡기로 했다. 17개 시·도 지방도서관서비스위원장(부시장·부지사)도 협의체에 참여한다. 협의체는 지방도서관의 균형 발전과 지식 격차 해소 등을 위한 종합계획과 시행계획 간 연계성을 높인다.

이번 회의에서 전국 도서관 운영평가 가운데 공공도서관과 학교도서관에 대해 적용할 평가지표 개선안이 제출됐다. 개선안은 지표 간소화와 종합계획 이행 사례, 지역협력 활동 등의 정성평가를 확대하는 방안을 담았다.

신기남 위원장은 “7기 위원회는 제3차 도서관발전 종합계획을 실효성 있게 추진하는 게 가장 큰 목표”라며 “도서관법 개정으로 위원회가 도서관 발전 종합계획의 시행계획과 추진실적을 평가할 수 있게 됐다”고 말했다.

회의에 참석한 박양우(사진 가운데) 문화체육관광부 장관은 “정부가 코로나19를 계기로 경제 디지털화를 가속하고 비대면화를 촉진하는 일자리 창출과 경제혁신 정책의 한국판 뉴딜정책을 마련하고 있다”며 “앞으로 도서관도 디지털콘텐츠 확대와 창작 지원, 온라인 협업·소통 등을 통해 모든 국민이 차별 없이 자유롭고 평등하게 혜택받을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강조했다.

김기중 기자 gjkim@seoul.co.kr
페이스북 공유 트위터 공유 카카오톡 공유 카카오스토리 공유 네이버밴드 공유 네이버블로그 공유 구분선 댓글

서울신문 공식 SNS 채널
구독 & 좋아요!!
서울신문 페이스북서울신문 유튜브서울신문 카카오스토리서울신문 인스타그램
  • 주소 : 서울시 중구 세종대로 124 (태평로1가) l 인터넷신문등록번호 : 서울 아03681 등록일자 : 2015.04.20 l 발행·편집인 : 고광헌
  •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 l Tel (02)2000-9000